부모정보공간

부모님들을 위한 가장 유용한 정보만을 담았습니다.
장애자녀를 둔 부모님들에게 정부 정책, 재활관련 정보, 최근 이슈를 유용하게 활용하실 수 있도록 정보를 담은 공간입니다.
내년부터 장애인연금 1만 4250원 더 받는다. 장영균 | 18/07/13 14:52 | 3

인상시기4월→1월로…관련 개정안 복지위 통과


내년부터 장애인연금 인상시기가 4월에서 1월로 앞당겨져, 연간 수령하는 금액에서 1만4250원을 더 받게된다. 보건복지부가 국민연금, 기초연금, 장애인연금의 인상시기를 내년 4월에서 1월로 앞당기는 내용을 담은 국민연금법 개정법률안이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심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국민연금은 연금의 가치를 실질적으로 보장하기 위해 매년 전국소비자 물가 변동률만큼 연금액을 인상하고 있다.


그러나 공무원연금, 사학연금, 군인연금과 달리 소비자 물가변동률은 1월이 아닌 4월에 반영해 그간 연금 급여액의 적정성, 다른 공적연금과의 형평성 문제가 지속적으로 제기되어 왔다. 이는 전산 시스템 등이 갖춰지지 않았던 1988년 국민연금제도 도입 당시 분기별로 연금을 지급하던 관행이 유지되어 4월에야 물가인상률을 반영했던 것으로 연금급여 산정의 기술적 문제가 해소된 상황에서 시급한 개선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많았다.


이번 국민연금법 개정법률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해 시행되게 되면 내년부터는 4월이 아닌 1월부터 물가인상률이 반영된 3개월치 국민연금이 제대로 지급되게 된다. 또한, 기초연금과 장애인연금도 국민연금 인상 시기를 준용하게 되어 있어 국민연금법 개정으로 국민연금뿐만 아니라 기초연금, 장애인연금도 함께 연금급여액이 인상되게 된다. 예를 들어, 전년도에 수령한 국민연금 월액이 50만원인 경우 전년도 전국소비자물가변동률 1.9% 가정 시 1월부터 물가변동률이 반영됨에 따라 연간 수령하는 국민연금액이 2만8500원이 증가하고 기초연금 · 장애인연금은 각각 1만4250원이 증가하게 된다. 복지부 강준 연금급여팀장은 “국민연금도 매년 1월부터 물가변동률을 반영하게 되어 직역연금과 형평성을 맞출 수 있게 되었다.”고 말했다. 또한 “앞으로도 사회경제적 환경 변화에 따라 국민연금 급여 관련 제도개선이 필요한 과제를 적극 발굴해 명실상부한 국민의 연금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출처 : 한국장애인부모회 한마음 2018년 5월호

로그인후 댓글을 남길수 있습니다.

로그인 회원가입